103, 21, 38

103, 21, 38

 

103, 21, 38 이 세가지 숫자는 무엇일까요?
목양칼럼을 쓰는 지금까지 제가 뉴송교회에 부임해서 설교를 한 횟수입니다.
103번의 새벽예배 설교와 21번의 주일설교 그리고 38번 이상의 특별예배(심방 등 기타모임)의 횟수입니다.
뉴송교회에 부임한지 5개월 밖에 지나지 않았지만, 그동안 전하였던 말씀의 횟수가 벌써 이렇게 많이 되었습니다.
특별예배를 제외하고 124번의 예배를 함께 드리며 말씀을 나누었는데, 지금 여러분에게 기억하고 말씀을 살아내고 있는 말씀은 어떤 말씀인가요?
말씀묵상학교가 시작이 되었습니다. 공동체안에서 선포되는 말씀과 우리 각개인이 하나님으로부터 들어야 할 말씀이 있을 것입니다.
말씀묵상학교를 통해서 하나님과 깊이있는 경건의 훈련이 삶속에 시작되길 소망합니다.
우리가 말씀대로 다 살 수 없지만, 우리는 예배를 드리며 계속해서 말씀을 들어야 합니다.
말씀을 다 알 수는 없지만, 우리는 들었던 말씀대로 살아야 합니다.
말씀을 안다고 해서 기억하는 것은 아닐 것입니다. 그리고 말씀을 기억한다고 해서 말씀대로 사는 것도 아닐 것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말씀을 기억하며 살아내기를 위해서 힘써야 할 것입니다.
하나님 앞에 정직한 신앙생활을 하고 있다면, 말씀을 많이 전할수록, 그리고 말씀을 많이 듣고 알게 될 수록
우리는 사실 마음에 더욱 부담을 갖게 될 것입니다.
왜냐하면 말씀을 듣고 알게 된 이상 우리에게는 말씀의 실천에 대한 의무와 책임이 자연스럽게 주어지기 때문입니다.
우리가 함께 기도하길 원하는 제목이 있습니다.
뉴송공동체 안에서 전하는 말씀이 많아질수록, 듣고 알게 된 말씀이 많아질수록 우리 모두의 삶에 말씀의 열매가 맺혀지는 것입니다.
우리모두가 하나님의 말씀과 더불어 매일의 삶에서 하나님과 동행하며 살아가길 축복합니다.

Calendar

June 2021
M T W T F S S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  
    June 2021
    M T W T F S S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  

    Upcoming Events

    There are no upcoming events at this time.